어린아이들이 놀 수 있는 공간을 만들었습니다.